Skip to content
(*.123.225.149) Views 229 Votes 0 Comment 0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경고 : 스포일러. 원작 고증X


의지 (빨강색 하트)

원하는 대로 자유롭게 음직일수 있습니다. 또한 모든 몬스터의 공격을 완벽하게 피해낼 수 있으며

또한 love를 모아 최대 hp를 증가시킬수 있습니다.(되돌릴 경우 love 또한 사라짐니다)




오래전 chara (차 라) 라는 아이가 사람이 가득한 도심가에서 살고 있었습니다.

그 아이는 항상 진짜 칼을 가지고 다니며 부모와 home없이 불행한 삶을 살고 있었습니다.


어느날 깡패가 chara를 공격했고 chara는 적을 베어 죽이고 스스로 경험치와 골드를 획득하게 되었다고 위로합니다.


그리고 얼마 안가여 chara의 살인행각이 밝혀졌고 경찰이 아이를 체포하려 했습니다.


칼을 든 어린아이는 총을 든 어른을 이길수 없었고

상처를 입은채 끊임없이 인간을 증오하며 에벳산을 올라가선 어디론가 사라졌습니다.



지하세계로 떨어져 다친 chara에게 어떤 순하게 생긴 괴물이 다가왔습니다.


아스리엘이라는 염소같이 생긴 몬스터는 chara를 데리고 home으로 데려갔고

 곧 chara는 그 집의 양자가 되고 아스리엘과 친구가 되었습니다.

chara는 지하세계 모든 몬스터에게 희망을 안겨주었습니다.


chara는 곧 나가는 통로가 결계에 의해 같여있고 그 안의 세상은 '어떠한 힘'에 의해 세이브 로드로 언제든지 시간을 되돌릴수 있는 게임같은 세상이라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chara는 이 게임세상에서 불릴 자신의 새로운 닉네임을 짓고 세이브 로드를 반복하여 준비를 하며 인간에 대한 복수와 지하세상의 구원을 다짐하게 됨니다.

세이브 로드 능력을 통해 미래를 예지해 짓꿋은 장난을 치고 심지어 다른 시간선에선 몬스터를 죽이기까지 하는 chara의 포악한 행동은 아스리엘이 이해하기 힘들었습니다.


chara는 괴물의 영혼과 인간의 영혼이 합쳐지면 아주 강한 존재가 됨을 알게되었고

뛰어난 과학자의 연구를 통해 7개의 인간영혼의 힘으로 결계를 부수고 괴물이 나올수 있다는것이 밝혀짐니다. 



이 결계에서 나오기 위해선 영혼을 흡수할수잇는 '보스 몬스터'라고 불리는 아스리엘이나 그의 부모를 죽이고 영혼을 가져야 함을 깨달았지만

 chara는 자신에게 처음부터 자비를 베풀고 가족이 되준 그들을 차마 죽이고 현실로 나올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chara는 자살을 선택하고 거짓유언을 남겨 chara가 죽은뒤 아스리엘이 chara의 영혼을 흡수하고 인간세상에 나오게 했습니다.


아스리엘이 chara를 흡수한 순간 몸의 주도권을 둘로 나뉘어졌고

아스리엘은 유언에 따라 chara의 시체를 들고 인간이 사는 도시의 중심으로 들어갔습니다.


그리고 꽃밭에 시체를 두었는데 인간들이 아스리엘을 발견하게 됨니다.

괴물이 아이를 죽였다고 착각을 한 인간들은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아스리엘을 공격했고

아스리엘은 그들 모두를 죽일 힘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chara는 전력을 다해 그들을 박살낼 생각이었지만

아스리엘은 그런 chara를 필사적으로 막고 인간들의 모든 공격을 맞기만 한채 결계안으로 돌아왔습니다.

체력이 0이 된 그는 chara의 필사적인 저항으로 샘명을 연장하여 녹아내리면서 home으로 돌아왔고 얼마 버티지 못하고 먼지가 되어 사방에 퍼지게 되었습니다.

왕자와 인간, 하룻밤새에 두 아이를 잃은 지하세계는 절망에 빠지게 됨니다.


모든 몬스터의 왕이자 아스리엘의 아버지인 아스고어는 이곳에 떨어지는 인간의 영혼 7개를 모아 신이되어 결계를 부수고 괴물들을 위한 세상을 만들기로 선포하고

어머니인 토리엘은 그런 아스고어를 비난하며 자취를 감추었습니다.

아스리엘은 죽기 직전 자신이 했던 선택에 대해서 과연 옮은 일이었는지 회의와 의심을 하며 눈을 감았고

chara는 친구 아스리엘의 멍청이 같은 행동을 저주하고 동시에 그의 죽음을 슬퍼하며 인간 뿐만 아니라 몬스터, 모든것들을 증오하게 되었습니다.


 밖에선 6명의 영혼이 모이기까지 셀수 없이 많은 시간이 흘러 인간들 사이에선 에벳산에 오르면 돌아오지 못한다는 전설만이 남게 되었습니다.


지하세계에선 6명의 인간이 떨어진 후 그보다 상당히 오랜시간이 흐른뒤에야 마지막 인간이 떨어지게 되었습니다.


아스리엘의 행동은 잘한것이 었을까요?

chara의 복수는 성공할 수 있을까요?


-undertale 첫번째 떨어진 인간의 이야기


Free board

Free talking.

List of Articles
No. Category Subject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General] 앜저씨 VS 달팽이클랜 4 [D3StaR]앜저씨 2020.04.07 3 650
Notice [Notice] [ 대회 관리자용 메뉴얼 19.10.12 ] 3 [NGO]울림소리 2019.10.13 0 818
Notice [대회] [ 라크쉬르 군주 실록 ] 24 [NGO]울림소리 2016.02.19 11 23500
35 [소설] Project: Emberstar / Phase 0 - #1 편지와 감수분열 2 [NGO]울림소리 2017.05.11 2 222
34 [소설] 삼국지 웅근할거 - 02 4 file MagiResistor 2018.05.14 2 134
33 [소설] 사탕과 기사 1 투더문 2017.02.13 2 233
32 [소설] [짐승탈] -Prologue- 2 Embercopper 2014.10.22 1 257
31 [소설] [짐승탈] 등장인물 소개 MagiResistor 2014.10.22 1 247
30 [소설] 근웅의 모험 1 디브니티 2015.10.30 1 221
29 [소설] Project: Emberstar / Phase 1 - #2 전투 비평 점수 F 1 [NGO]울림소리 2018.02.19 1 134
28 [소설] 삼국지 웅근할거 - 01 4 file MagiResistor 2018.05.12 1 282
27 [소설] 삼국지 웅근할거 - 03 2 file MagiResistor 2018.05.18 1 163
26 [소설] [짐승탈] 3화 1 MagiResistor 2015.12.06 1 287
25 [소설] 언더테일-Finale !? 1 투더문 2016.05.11 1 321
24 [소설] 파수꾼과 백인대장 (1) 1 [크릭스마리네]리프레임 2017.10.04 1 353
23 [소설] 파수꾼과 백인대장 (2-파수꾼) 2 [크릭스마리네]리프레임 2017.10.04 1 438
22 [소설] emberstory ->ProLog<- 리엔 2018.02.12 1 204
21 [소설] 보석 수집가 >ProLog< 1 리엔 2018.07.29 1 296
20 [소설] 보석 수집가 1화 >악마와의 만남< 2 리엔 2018.08.01 1 279
19 [소설] 보석 수집가 2화 >역습< 2 리엔 2018.08.09 1 339
18 [소설] Trick of Fate -1- Embercopper 2014.03.24 0 311
17 [소설] Trick of Fate -2- 2 Embercopper 2014.04.04 0 312
16 [소설] [짐승탈] 1화 Embercopper 2014.11.16 0 226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Copyright © 2012-2018 Emberstar, All Rights Reserved.

Created by Emberstar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