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소설]
2017.10.04 09:48

파수꾼과 백인대장 (1)

(*.70.55.200) Views 353 Votes 1 Comment 1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암흑집정관의 주변은 은밀하면서도 강렬한 정신 에너지가 흐른다. 극도의 정신적 수양을 쌓는 고위기사조차도 감히 함부로 다가갈 수 없을 정도의. 실제로 불운하게 그와 맞붙었던 한 고위기사는 스스로에게 그들이 자랑하는 두 기술을 걸고 폭사했다. 주변에 많은 사도들과 함께.


 파수꾼 탈릭시스와 백인대장 네메레스는 파수기 한 기와 휘하의 광전사들을 거느린, 암흑집정관을 수호하는 분대 중 하나였다. 집행관은 두 정화자와 네라짐에게 매 전투 선봉에서 집정관을 지켜줄 것을 요청했고, 두 고귀한 전사는 전장에서 집행관의 명령을 수행할 것을 맹세했다.


 그러나 태생이 정화자와 네라짐인 그들은 성격적으로 맞지 않았다. 탈릭시스는 네라짐들이 음습하게 뒤에서 기습하길 좋아한다고 여겼고 네메레스는 기계 프로토스인 정화자에 대한 편견을 떨치지 못했다. 


 모든 파수꾼과 백인대장 분대에 으레 있는 일이었고, 그런 문화적 차이는 곧 전장에서 전우애라는 이름으로 극복되었다. 


 그러나 탈릭시스와 네메레스는 그런 기회를 갖지 뭇했다. 첫 임무에서, 그들은 실패한 것이다.


 차원분광기가 오작동을 일으킨 건지, 상공에 전함이 쏜 야마토 포가 날아오고 헐크 한 분대가 자폭에 가까운 도약테러를 감행할 때까지 암흑집정관은 후방으로 소환되지 않았다. 파수기가 제빨리 수호방패와 역장을 전개했지만, 탈릭시스와 네메레스의 분대가 지켜야 할 암흑집정관은 이미 공허로 돌아간 뒤었다.


 백인대장들이 뒤늦게 공허의 힘이 담긴 싸이오닉 블레이드를 헐크의 전투복 깊숙히 박아넣고, 파수꾼들도 강화보호막을 전개했다. 눈 깜짝할 사이에 임무를 실패한 광전사들이 죽음으로 불명예를 씻기를 각오한 그 사이, 해방선이 쏜 굵은 레이저 한 발이 탈릭시스와 네메레스 분대의 수호기에 내리꽃혔다. 역장과 수호방패가 사라진 직후, 사방에서 불길이 몰아쳐왔다.


모든 것이 순식간에 벌어진 일이었다.




--------------------다음 편에 계속(언젠가 짬나면...)



전부치기 극혐...


송편빚을 준비 하기 직전에 뒹굴거리면서, 어제 봤던 다큐맨터리 말투로 끄적여봤습니다-


핸드폰으로 끄적끄적했으니 아마 엉망이겠지.. 크킄...






Free board

Free talking.

List of Articles
No. Category Subject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General] 앜저씨 VS 달팽이클랜 4 [D3StaR]앜저씨 2020.04.07 3 650
Notice [Notice] [ 대회 관리자용 메뉴얼 19.10.12 ] 3 [NGO]울림소리 2019.10.13 0 819
Notice [대회] [ 라크쉬르 군주 실록 ] 24 [NGO]울림소리 2016.02.19 11 23501
35 [소설] [짐승탈] 4화 MagiResistor 2020.03.14 0 462
34 [소설] 파수꾼과 백인대장 (2-파수꾼) 2 [크릭스마리네]리프레임 2017.10.04 1 438
33 [소설] 삼국지 웅근할거 - 00 등장인물 10 file MagiResistor 2018.05.10 0 372
» [소설] 파수꾼과 백인대장 (1) 1 [크릭스마리네]리프레임 2017.10.04 1 353
31 [소설] 보석 수집가 2화 >역습< 2 리엔 2018.08.09 1 339
30 [소설] 언더테일-Finale !? 1 투더문 2016.05.11 1 321
29 [소설] [짐승탈] 2화 1 Narr 2015.12.06 0 320
28 [소설] Trick of Fate -2- 2 Embercopper 2014.04.04 0 312
27 [소설] Trick of Fate -1- Embercopper 2014.03.24 0 311
26 [소설] 보석 수집가 >ProLog< 1 리엔 2018.07.29 1 296
25 [소설] [짐승탈] 3화 1 MagiResistor 2015.12.06 1 287
24 [소설] 삼국지 웅근할거 - 01 4 file MagiResistor 2018.05.12 1 282
23 [소설] 삼국지 웅근할거 - 05 2 file MagiResistor 2018.05.26 0 280
22 [소설] 보석 수집가 1화 >악마와의 만남< 2 리엔 2018.08.01 1 279
21 [소설] [짐승탈] -Prologue- 2 Embercopper 2014.10.22 1 257
20 [소설] [짐승탈] 등장인물 소개 MagiResistor 2014.10.22 1 247
19 [소설] 사탕과 기사 1 투더문 2017.02.13 2 233
18 [소설] 언더테일-첫번째 떨어진 인간 (스포.픽션) 투더문 2016.05.06 0 229
17 [소설] 그럴싸하군... 1 선물공룡 2019.05.30 0 227
16 [소설] [짐승탈] 1화 Embercopper 2014.11.16 0 226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Copyright © 2012-2018 Emberstar, All Rights Reserved.

Created by Emberstar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