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40.200.9) Views 264 Votes 0 Comment 2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Larger Font Smaller Font Up Down Go comment Print

현재 데3 근황을 말하자면


벤바는 아예 뉴비정도가 아니면 이제 공방에서도 얼추 막는 정도까진 왔으나 대신 저그가 거의 멸종했고 하는 사람들도 무작위로 저그 걸리는게 대부분입니다.


악령의 악명이 여전한 것과 테테전 기피현상이 건재한게 문제가 되고있습니다



하지만 더큰 문제는 게임 내 밸런스가 아닌 데저트가 방치되어가고있다는 것입니다.


1.제제의 방치

울림소리님이 게시판 관리해주는것은 건재하며 늘 고생많으십니다.

하지만 나르님이 신고게시판 관련으로 칼을 뽑은것이 너무 오래되었습니다. 이러다간 칼이 칼집에서 녹슬어버리고 말것입니다


2.남아 있는 관심의 방치

유저들이 많이 떠났지만 아직 데저트에 관심가져주는 분들이 많습니다. 이 남아있는 관심도 서서히 꺼져가고있습니다. 이러다간 정말로 꺼져버릴거같습니다.


스타체스가 극초기 단계일때 지속적으로 참여하고 피드백 해준 유저들 중에 데3 유저들도 많았다는것을 잊지 말아주셨으면 합니다.


3.패치의 방치

데3은 최적화된 빌드가 여럿 발견되면 빌드가 고여버리기 쉽습니다. 현재 버전에서 데3 빌드는 너무 고여버렸습니다. 


이 고여버린것을 그동안 패치로 갈아주셨는데 이젠 고여버린 빌드가 썩어버리게 생겼습니다



마지막으로 지금 데저트 유저들은 커다란 변화까지는 바라지 않더라고 변화가 끊기는것을 원하진 않을겁니다.


조그마한 변화라도 이를 적극적으로 분석하고 그에 맞는 빌드를 찾고 변화시키는게 데저트의 컨텐츠중 하나이니

조그마한 변화라도 있었르면 좋겠습니다


P.s겉으로 데저트 망겜이다 해도 그 사람들은 속으로는 누구보다 데저트를 좋아하는 사람들입니다.

아예 관심이 없다면 그런말조차 없을겁니다


  • profile
    오리대왕 2019.11.13 00:23 (*.165.192.5)
    빌드가 어찌됬건 밸런스가 어찌됬건 게임하면서 크게 연구하던것까진아니라 모르겠고 내가 꼴리면 그냥 다른 사람이 방잡아놓은거 바로 들어가서 출발하는 시대는 이미 끝남 조금 빨리하고싶스면 아케이드채널에 옥장판 팔러온 영업사원마냥 광고해야됨
    역대랭킹 1~100위까지 간지따윈없고 거미줄쳐진 흑백사진
  • profile
    오리대왕 2019.11.13 00:27 (*.165.192.5)
    팀킬을 하는 신작이 출시됬다? 아니요 그냥 여타겜들처럼 고인물만남고 사라지는 시기가 온거고 스2 신규유저가 얼마나된다고 데3에서 데여서 나간애들은 두번다시안와

Free board

Free talking.

List of Articles
No. Category Subject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General] [ 2020년 데저트 스트라이크3 대회 일정 ] 2020-08-15 (디스코드 변경완료) 7 [D3StaR]앜저씨 2020.07.20 1 826
Notice [Notice] [ 대회 관리자용 메뉴얼 19.10.12 ] 3 [NGO]울림소리 2019.10.13 1 1000
Notice [대회] [ 라크쉬르 군주 실록 ] 24 [NGO]울림소리 2016.02.19 11 23851
16541 [General] 게임 패치 바라지않고 마케팅좀 하자.. 홍보만 해도된다 이 재밌는걸 사람들이 있는지도 모른다 4 헌터킬러 2019.11.13 0 330
16540 [General] (혁명) 데저트 스트라이크 3 를 스마트폰으로 터치로 하자 4 file 헌터킬러 2019.11.13 0 329
» [General] 데저트가 이리 방치되다간 호드같은꼴이 날겁니다 2 <시스테마>별림이의로예 2019.11.12 0 264
16538 [General] 데저트3가 독립게임으로 출시된다면 secret 제논의칼날 2019.11.12 0 52
16537 [General] 데저트3가 독립게임으로 출시된다면 1 제논의칼날 2019.11.12 0 198
16536 [General] 이거 재밌어요? 3 으바으이 2019.11.12 0 213
16535 [General] 나르님 데저트스트라이크 저에게 파십시오 3 [달팽이]흥분된은하달팽이 2019.11.12 0 307
16534 [Question] 프저전 송장헌킬 조합 카운터 뭘로하져 6 Unravel 2019.11.12 0 328
16533 [Excretion] 님들 빼빼로 2 <시스테마>섹츄리온 2019.11.11 0 220
16532 [General] 안녕하세요 다이나믹스 2019.11.11 1 129
16531 [Excretion] 5 [델타포스]칸재 2019.11.11 0 240
16530 [Question] 마지막으로 있었던 데3 패치가 어떤어떤 내역이였죠 2 Unravel 2019.11.10 0 271
16529 [General] 같이 게임하셨던 김덕춘님 졸라짱나님 섹츄리온님 외 두분 2 TheLastOfUs 2019.11.10 0 239
16528 [General] 간단하게 말해서 그냥 빡쳐서 왔습니다. 14 file 제논의칼날 2019.11.10 0 446
16527 [General] 다른의미로 저 데저트 매우잘함 <시스테마>별림이의로예 2019.11.10 0 132
16526 [General] 테프전할때 광전사 뭘로막음? 4 밧주 2019.11.10 0 271
16525 [General] 여기는 자유게시판이지 방종게시판이 아닙니다 이런거는 글삭이나 차단 등을 해야한다 생각하네요 2 file <시스테마>별림이의로예 2019.11.09 0 252
16524 [Question] 일주일에 1 <달팽이>오나의공주연님 2019.11.09 0 180
16523 [General] 나르님 보고싶어요 별의무녀슬깃 2019.11.09 0 157
16522 [General] 방송온♡♡ [D3StaR]앜저씨 2019.11.08 0 95
Board Pagination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 861 Next
/ 861

Copyright © 2012-2018 Emberstar, All Rights Reserved.

Created by Emberstar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